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수용자들이 느꼈을 '상대적 박탈감', 미안한 박건형의 눈물

동영상 FAQ

교도소 생활 내내 건형이 제일 우려했던 일
짧게 생활하기에 더욱 조심스러웠던 출소
기존 수용자들이 느낄 '상대적 박탈감'
그 마음을 알기에 더욱 미안했던 박건형

펼치기

재생목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