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철없는 연제형 뺨 때린 김성오 "끝내 설득 못한 게 후회스러워"

동영상 FAQ

애라(김지성) 집으로 찾아온 형우(김성오)
엄마와 연까지 끊을 수 있다는 지욱(연제형)에 폭발한 형우
난생처음 지욱의 뺨을 때리며 속마음을 말하는데…
"설득하지 못하고 연을 끊은 게 얼마나 후회스러운지 몰라"

펼치기

재생목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