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반전 엔딩] "그거, 빈 트렁크야" 배수빈의 증거품 가지고 있는 유준상?!

동영상 FAQ

미국으로 떠나는 모란(이연두)이 재훈(배수빈)에게
마지막으로 남긴 작별 인사 "그거 알아?
해숙(한다감) 씨가 가져간 거, 빈 트렁크야"
그리고, 문제의 증거품들을 가지고 있는 궁철(유준상)

펼치기

재생목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