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학교를 떠나는 신승호, 옹성우에 마지막 인사 "용서해줘서 고맙다"

동영상 FAQ

성실하게 공부하는 다른 아이들과 같이
학교를 다닌다는 것이 죄스럽다는 휘영(신승호)
끝내 학교를 떠나며 준우(옹성우)에게 인사하는 휘영
"너한테 했던 짓들 반성하면서 살게, 나 용서해줘서 고맙다"

펼치기

재생목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