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협박] 서동현의 서늘한 경고 "한 번만 더 건드리면 내 손에 죽어"

동영상 FAQ

이기찬(양한열)을 화장실로 불러내
발로 차며 협박하는 준석(서동현)
"한 번만 더 건드리면 너, 내 손에 죽어"
복도에서 선호(남다름)를 회상하는 기찬

펼치기

재생목록

# "아름다운 세상"을 위한 사건의 단서들! (63)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