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자신의 결백을 믿는 김향기에 환하게 웃는 옹성우^▽^

동영상 FAQ

준우(옹성우)가 도둑질하지 않는 것 같다는 수빈(김향기)
"너는 훔치는 거 자체를 귀찮아할 거 같아"
자신이 도둑질하지 않은 걸 믿어주는 수빈에
비실비실 웃음이 새어 나오는 준우^▽^

펼치기

재생목록

# [열여덟의 순간] 아직은 미숙한 우리들의 청춘 이야기 (66)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