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서로 다 아는 감정을 숨기는 건 바보 같은 짓…♡

동영상 FAQ

"다 아는 감정을 감추는 건 바보 같은 짓"
이라 당당하게 말하는 범수(안재홍)와 진주(천우희)
하지만, 마치 서로의 마음을 들킨 듯
감정을 숨기는 건 정당한 것이라 말 돌리는 두 사람♡

펼치기

재생목록

# [멜로가 체질] 말 많고 솔직한 서른이들의 공감 수다 모음♥ (58)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