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이렇게 아직 뜨거운데…" 공승연을 놓을 수 없는 서지훈 (애틋)

동영상 FAQ

뜨거운 호박죽을 들다 문득 개똥이(공승연)와
함께 했던 날들이 떠오른 이수(서지훈)
"나는 못 놓겠다… 이렇게 아직 뜨거운데
이렇게 다 생각나는데, 어떻게 다 놓고 살란 말이냐"

펼치기

재생목록

# [꽃파당] 꽃보다 아름다운 4人! 꽃매파들의 설렘 모먼트♥ (71)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