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변우석♥고원희, 백자처럼 아름다운 '입맞춤' #상인_지못미

동영상 FAQ

흠결 하나 없이 예쁜 백자를 어루만지는 지화(고원희)
"태어날 때부터 이렇게 고귀한 존재라니…"
서글퍼 보이는 지화를 돌려세운 도준(변우석)
조심스럽게 다가가 입 맞추는 두 사람

펼치기

재생목록

# [꽃파당] 꽃보다 아름다운 4人! 꽃매파들의 설렘 모먼트♥ (71)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