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쓰러진 누이를 향해 절규하며 '군역'에 끌려가는 양세종

동영상 FAQ

등록일2019. 10. 05 원본영상 나의 나라 2회 다시보기 홈페이지 바로가기

느닷없이 '군역'에 끌려가게 된 휘(양세종)
끌려가는 휘를 보고 발작을 일으킨 연이(조이현)
"내가 이리 비오, 재갈만 물립시다!!"
하지만, 휘의 말을 무시한 채 끌고 가는 군병들

펼치기

재생목록

# [나의 나라] 조선이 태동하는 격변의 시기, 엇갈린 세 사람의 운명! (73)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