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기댈 곳이 되지 않을까 싶었어…너한테서 나를 봤거든

동영상 FAQ

장가와 새로이(박서준)의 악연을 알게 된 근수(김동희)
"네가 왠지 기댈 곳이 필요해 보였어."
괴로워하는 근수에게 위로를 건네는 새로이
집안이 새로이에게 한 모든 행동에 사과하는 근수

펼치기

재생목록

# [이태원 클라쓰] 청춘 에너지 충만! 신생 포차 '단밤'의 이태원 접수기 (83)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