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서강준이 돌아오지 않을까 봐 불안했던 박민영 "그때의 기분…"

동영상 FAQ

어릴 적, 자고 일어나면 엄마가 집에 없을 때
돌아오지 않을 것 같은 마음에 불안했던 해원(박민영)
"아까 널 찾는데 문득, 그때 기분이 들었어..."
은섭(서강준)에게 솔직하게 고백하는 해원

펼치기

재생목록

# 겨울의 내가, 봄 같은 너를 만났다.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60)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