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서러움 제대로 폭발한 박민영♨ "난 엄마한테 뭘 말해야 돼?"

동영상 FAQ

왜 왔냐고 묻는 해원(박민영)에게
상관없는 일이라 말하는 명주(진희경)
"난 그럼 엄마한테 뭘 말하면서 살아야 해?"
되물으며 그동안의 서러움이 폭발한 해원♨

펼치기

재생목록

# 겨울의 내가, 봄 같은 너를 만났다.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60)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