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제대로 폭발한 한소희 "거의 다 됐다고! 망치게 둘 순 없어!!"

동영상 FAQ

준영(전진서)의 전화에 집으로 온 선우(김희애)
선우에게 가려는 준영을 놓지 못하는 다경(한소희)
막아서는 병규(이경영)에 폭발한 다경
"내가 얼마나 애썼는데..! 저 여자가 망치게 둘 순 없다고!!"

펼치기

재생목록

# 거짓 위에 세워진 완벽한 세계! 사랑과 집착, 배신으로 얽힌 세 사람 (100)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