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전진서를 데려간 박해준 "같이 있고 싶어서 그랬어…"

동영상 FAQ

준영(전진서)을 데려갔다 말하는 태오(박해준)
"보고 싶어서, 같이 있고 싶어서 그랬어. 그것뿐이었어"
준영이 안전하다는 말에도 불안한 선우(김희애)
만나서 이야기하자며 태오를 설득하는 선우..!

펼치기

재생목록

# 거짓 위에 세워진 완벽한 세계! 사랑과 집착, 배신으로 얽힌 세 사람 (100) 연속재생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