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이경영의 아픈 곳을 찌르는 김희애 "따님이 안타깝지 않으세요?"

동영상 FAQ

"사랑하는 따님이, 고작 남자 하나 때문에
그 젊고 예쁜 나이를 허비하는 거, 안타깝지 않으세요?"
후처 콤플렉스에 빠져 아등바등하는 게
안쓰럽다는 선우(김희애)의 말에 생각에 잠긴 여회장(이경영)

펼치기

재생목록

# 고구마에 목마른 당신! <부부의 세계> '지선우' 사이다 모음★ (35) 연속재생
SHOPPING &amp; LIFE

하단 영역